다시마채 볶음, 너무 맛있어요! 채수 내고 남은 다시마 활용 요리!


잘 지내셨어요?

오늘은 채수를 내고 남는 다시마를 알뜰하게,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반찬을 소개해 드려요.


채수에 들어가는 재료들은 사실 채수를 내고 나면 크게 남는 맛이 없어요.

진한 채수에 할일을 다한 재료들이죠.

그치만 그대로 버리기엔 아깝고 미안한 마음이 드는 것도 사실이예요.



그럴때에는 약간의 달콤 짭쪼름하게 간을 더해 반찬을 만드는 거예요. 그냥 반찬으로 먹어도 맛있고 김밥 재료로 넣어도 맛있는 다시마채 볶음을 만들어 보세요.



1. 다시마는 얇게 채를 쳐 주세요.

저는 채수를 내고 남은 다시마를 두번에 걸쳐 모아 주로 반찬을 만들어요. 다시마는 채를 쳐도 좋고 손으로 있는 모양 그대로 살려서 잘라 만들어도 좋아요.


채수를 내고 남은 다시마는 이미 보들보들해서 조림장에 졸여 주면 쉽게 부드럽게 만들 수 있답니다.




2. 분량의 재료를 넣고 조림장을 바글바글 끓여 주세요.

주로 채수를 내고 남은 다시마로 만들게 되잖아요. 혹시 채수를 내고 남은 다시마의 양이 작아서 간이 자신이 없다면 다시마 채 썬것을 팬에 넣고 다시마의 아랫부분이 물에 담길 정도로 물이나 채수를 붓고 간장 1 큰술, 조청 1큰술, 매실액 1 큰술 비율로 양념장을 만들어서 넣어가면서 졸여 주세요.


처음엔 약하게 간을 하고 내기 바로 전에 간을 맞추어도 좋아요.



3. 손질한 다시마를 넣고 약불에서 뭉근히 졸여 주세요.

잘 타거나 눌러 붙을 수 있어요. 자리를 뜨지 마시고 약불에서 뭉근히 부드럽게 졸여 주세요. 조림장이 줄어서 거의 없어질 때까지 졸여 주되 살짝 바닥에 남아 있도록 졸여 주어야 식었을때에 먹기 좋아요.


4. 국물이 거의 다 졸아들면 참기름을 넣어 섞어 주고 해바라기씨, 호박씨, 통깨, 햄프씨 등의 견과류를 넣고 섞어주세요.

마지막으로 참기름 살짝 둘러 주고 해바라기씨와 같은 견과류나 햄프씨와 같은 씨앗류들을 넣어 주세요. 영양적으로 발란스를 맞춰 주고 고소한 맛과 바삭한 식감도 더해 주세요.

다시마채 볶음은 따뜻한 밥에 올려서 반찬으로 먹어도 너무 맛있구요, 김밥 속 재료로 넣어 먹어도 참 맛있답니다.



알뜰하게, 맛있게, 행복하세요~!


필요한재료들


조림장 재료

물 1 컵

간장 2 큰술

조청 2 큰술

매실액 1 큰술


다시마 약간



만드는 방법


1. 다시마는 얇게 채를 쳐 주세요.

2. 분량의 재료를 넣고 조림장을 바글바글 끓여 주세요.

3. 손질한 다시마를 넣고 약불에서 뭉근히 졸여 주세요.

4. 국물이 거의 다 졸아들면 참기름을 넣어 섞어 주고 해바라기씨, 호박씨, 통깨, 햄프씨 등의 견과류를 넣고 섞어주세요.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Featured post

​서정아의 양념통

이미지 제공: Sharon McCutcheon

OUR NEW PLACE

I'm a paragraph. Click here to add your own text and edit me. Let your users get to know you.

Weekly Newsletter

주간 레시피

STAY CONNECTED
​무료 레시피를 보내드려요

이메일 주소를 남겨주세요

Recipes By Ingredient

양배추 레시피 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