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제공: Lauren Mancke

kitchen utensils

​삶의 질을 높여주는 
소소한 주방템

주방에 머무르는 시간을

편안하게 만들어 줄

소소한 주방템들을 모아 두었어요.

다양한 레시피를 손쉽게 완성시켜 줄 스타일리쉬한 주방용품을

주방용품 | shop 에서 만나보세요. 

Pantry Essentials

자연밥상을 위한
건강한 식재료

단순한 조리법으로

건강하고 맛있는 식탁을 완성시켜 줄

건강한 식재료들을 모아 두었어요. 

자연과 가장 가까운 식탁을 위한

다양한 식재료들을

식재료 | pantry essentials 에서

만나보세요. 

Measuring Tools

조리에 사용된 계량도구들

레시피에 사용하고 있는

계량컵과 스푼에 대해 알려드려요. 

 

1 컵 = 250ml

1 큰술 = 15ml

1 작은술 = 5ml

1 스푼 = 1 밥 숟가락

Make Your Own

​만들어 보셨나요?

매 주 업데이트 되는

새로운 건강요리 레시피를

만들어 보세요. 

 

여러분들의 맛있는 댓글을 기다립니다

포슬포슬 부드러운 강황 두부 스크램블밥 | Scrambled Turmeric Tofu

황금푸드 강황을 넣은 촉촉한 두부 스크램블



시카고 한국일보 건강요리칼럼 서정아의 건강밥상

Chicago Korea Times






푸른 잎새 사이로 싱그러운 바람이 부는 아침.

흔들리는 나뭇잎 마다 햇살 부스러기들이 반짝이는 금빛으로 내려 앉는다.


오늘은 아침부터 큰 아이 생각이다.


며칠 전 대학에 간 큰 아이에게서 연락이 왔다. 새내기인 아이는 첫 학기 첫 수업은 어땠는지 학기 시간표는 어찌 되는지 마음에 꼭 맞는 룸메이트 이야기이며 저녁식사 메뉴로 먹은 샐러드 이야기 등 소소한 이야기를 한 보따리 푼다.


그리고는 보고싶다는 내 말에 “엄마, 나는 밥 먹을 때 마다 엄마가 보고 싶네”라며 너스레를 떤다. 아이와 함께 했던 수 많은 밥상들이 기억의 물꼬를 타고 그리움을 전해 준다.


오늘은 강황을 넣은 두부 스크램블밥을 소개한다.


운동하고 돌아와 허기진 아이에게 내어 주면 마파람에 게 눈 감추듯 한 그릇 뚝딱할 만한 음식. 여유 있는 주말 점심으로 함께 먹어도 좋고 바쁜 스케쥴에 아이와 함께 식사 하지 못할 때에도 미리 준비해 두어 사랑을 표현하기 좋은 메뉴이다.


황금푸드로 알려진 강황은 생강과의 식물로 우리가 흔히 아는 카레의 주성분이다. 하지만 카레를 먹는 것만으로는 강황의 진정한 효과를 누리지 못한다.



예로부터 강황은 간 질환, 우울증 등 각종 질환을 예방하는 데 사용됐다. 즉, 식용과 약용을 겸하는 그야말로 몸에 좋은 식재료이다. 특히 치매와 위장에 특별한 효능이 있어 이 노란색 가루는 ‘황금푸드’ 라고 불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