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ipes

 

Here are the Recipes posted on 

Chicago Korea Daily | Michigan Weekly | Home & Health Magazine | Other health-related magazines |.

시카고 한국일보 | 미시간주간지 | 가정과 건강잡지 | 기타 건강관련 잡지에 게재된 건강요리칼럼 레시피 입니다.

맛있는 김밥 일상 | 5 분 단무지 만들기 | 6 Vegan Gimbap & 5 minutes Danmuji, Korean Pickled Radish




요즘 외출을 삼가다보니 자연스럽게 김밥을 먹는 날이 많아진 거 있죠.

다양한 재료를 사용해 만드는 김밥, 조금 신경쓰면 간단하게 한 끼 식사가 되니 참 좋아요.


오늘은 집 밥 일상, 그 중에서도 맛있는 김밥 일상 몇 날을 소개해 드려요.

아, 김밥에 빠질 수 없는 단무지 만드는 방법도요.



김밥에는 빠질 수 없는 속재료 단무지가 있죠.

오늘 소개해드리는 단무지는 첨가물 없이 건강하게 맛있게 5 분이면 만들 수 있답니다.

짧게 절여서 금방 사용할거라 채를 쳐 주었어요.

채칼이 없으시면 사용하시던 칼로 얇게 채를 썰어 주세요.

무 1/2개 혹은 꾹꾹 눌러서 3컵 정도 되게 준비해 주었어요.

무를 눌러 담고 레몬즙을 넣어 주세요. 레몬즙 4큰술과 아가베, 소금을 넣고 말린 치자조각 올리고 뜨거운 물을 부어 주시면 바로먹는 단무지가 완성되는 거예요.


10분 간격으로 위로 아래로 한번씩 뒤집어 주면 더 골고루 잘 절여진답니다. 어렵지 않으니까 자주 만들어 드실 수 있겠죠?





염증을 개선하기 위해서나 독소배출 혹은 불면증 치료와 같은 건강을 위해 치자 우린물 드시기도 하는데요, 오늘 치자는 단무지의 노란색을 위해 넣은 거거든요. 없으시면 그냥 하얗게 만들어 드시면 돼요.

만든 단무지는 물기를 꼭 짜서 꼬들꼬들하게 사용하시면 된답니다. 냉장고에 보관해 두고 사용하시구요. 간단하지요?



김밥 일상 첫 번째 김밥은 두부 마요 김밥이예요.

담백한 두부와 아삭아삭한 채소들이 샐러드 김밥처럼 가볍게 느껴지는 맛있는 김밥이죠.




김 위에 참기름과 소금, 참깨로 맛있게 비빈 밥을 김 4/5 정도 골고루 깔아 주세요.

상추 아삭한 부분을 몇 장, 단단하게 구운 두부, 레몬으로 만든 단무지, 홍피망이랑 주황색 피망 얹고는 고소하게 마요네즈 뿌려주었어요. 그리고는 꼭 필요한 할라피뇨, 혹은 청양고추 매콤하게 얹어서 말아주면 되죠. 참기름 발라서 썰어주면 두부 마요 김밥이 된답니다.


단단하게 구운 담백한 두부도 좋고 아삭하고 시원한 야채들이 살짝 살짝 씹혀서 가볍고요. 부드러운 마요와 매콤한 고추가 아주 잘 어울리는 김밥이예요. 기본으로 들어가는 단무지도 꼬들꼬들 달콤 짭짤하니 김밥을 더 맛있게 해 준답니다.



두 번째 김밥 일상은 고소하고 담백한 아보카도 야채 김밥이예요.




김 위에 맛있게 비빈 밥을 골고루 펴고 마늘이ㄹ 간장간 해 볶은 면두부, 당근 볶은것, 집에서 만든 단무지, 시금치 무친 것 올리고 잘 익은 아보카도 넣고 말았어요.

김밥은 뭘 넣어서 먹어도 맛있는 것 같아요.

고소한 참기름과 소금으로 맛있게 밥 비비고, 냉장고 속 재료들 준비해서 넣고 말아주면 요즘같은 때에 간단하게 한 끼가 해결돼서 너무 좋아요.





김밥 일상 세 번째 김밥은 아삭하게 살짝 볶은 당근을 넉넉히 넣고 말은 당근 김밥이예요.



김 위에 참기름, 소금, 통깨에 비빈 현미밥 올리고 그 위에 다시 2/3크기 정도 되는 김을 올려요.

그리고는 아삭하게 볶은 당근을 수북하게 올려주는 거예요. 당근 너무 좋아요.





그리고 만든 단무지, 면두부 간해서 볶은 것도 올리고 조심조심 단단하게 말아주면 당근 김밥 완성이죠.

당근을 너무 좋아해서 별 다른 재료 없을땐 당근이랑 단무지만 넣고 싸먹을 때도 있어요. 당근을 좋아해서 그런지 너무 너무 맛있는거 있죠.





적당한 크기로 썰어서 속을 보면 김 한장이 더해져 또렷하게 경계가 있어 깔끔한 느낌이구요, 또 식감도 조금 더 단단하게 느껴져 아주 맛있어요



김밥 일상 네 번째는 언제 먹어도 개운하고 맛있는 묵은지 김밥이예요.




김 위에 흑임자 넣어 비빈밥을 펴 주는 거예요. 흑임자나 통깨를 넣으면 맛도 좋고 색도 예쁘지만 넣은 소금간이 골고루 비벼졌는지 잘 보여서 좋답니다.


묵은지 몇 장 잘 펴 주고 , 생부추 조금 얹고, 당근 아삭하게 식감 있게 볶은것 얹고, 면두부 볶은것올리고, 햄프씨 뿌리고, 동글동글 말아주면 묵은지 김밥 완성이예요.




묵은지 김밥은 언제 먹어도 맛있는것 같아요.

묵은지가 혹시 너무 짜면 물에 하룻밤 담가 두어서 묵은내나 짠기운을 적당히 빼주면 좋아요. 묵은지가 너무 시면 매실액이나 아가베 살짝 넣어 주면 좋구요, 그리고 참기름이나 들기름에 무치면 그냥 맛있죠.

특히 찬거리 없는 날에 좋구, 입맛 없는 날에도 좋고, 입맛 좋은 날에 먹어도 맛있어요. 묵은지 김밥은 개운한 맛에 자꾸 먹게 되는것 같아요



김밥일상 다섯번째 김밥은 초록 야채 김밥이예요.




은은한 향이 있는 흑미밥 위에 삶지 않은 어린 시금치 올려 주었어요.

그 위에 볶은 당근, 만든 단무지, 볶은 면두부, 우엉 조린것 등 다양하게 올려요. 그리고는 그린빈도 몇 개 부추도 조금 얹어서 초록색이 많이 들어간 초록 야채 김밥을 만들었어요.

다양한 재료들이 들어가면 또 그것대로 맛있는것 같아요. 별 다른 찬이 없어도 영양이 부족하지 않은 밥상이 되기도 하죠.



김밥 일상 여섯번째 김밥은 아보카도 망고 김밥이예요.




김 위에 소금간 한 밥 깔고요 보라양배추 채 친것 올리고 비건마요를 뿌려요.

양배추를 마요에 무친 후에 얹어도 된답니다.


그리고 애플망고 올리고 사과도 썰어서 올리고 마지막으로 아보카도 두툼하게 썰어서 올리고는 말아주는 거예요. 오이가 있음 좋으련만 하는 아쉬운 마음 뒤로 하고, 김밥을 조심조심 말아 주세요.



식물성 마요네즈 다양하게 만드는 방법은 아래 영상을 참고 하시구요.




아보카도랑 망고가 따뜻한 밥이랑 얼마나 잘 어울리는지 몰라요. 접시에 올리고는 살짝 부족한 맛은 스리라차 마요로 더해주고 햄프씨 뿌려서 내면 아보카도 망고 김밥 완성이예요.

맛있게 비빈 밥과 간단하게 만든 단무지, 맛있는 속재료들 넣고 단단히 말아주면 다른 반찬들 없어도 든든한 한 끼가 돼서 참 좋아요.

여러분들의 김밥 일상은 어떠신지 궁금하세요. 오늘 소개해드린 건강한 단무지가 여러분들의 김밥 일상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필요한 재료들 *1cup=236ml


무 1/2개

레몬즙 1/4컵

아가베 1/2컵

소금 2큰술

치자 두어조각

뜨거운 물 약간


만들기


1. 무는 채를 쳐서 꾹꾹 눌러 3 컵 정도 분량을 준비한다.

2. 레몬즙과 아가베시럽, 소금을 넣는다.

3. 치자 조각을 넣고 뜨거운 물을 부어 20분간 둔다.




note

*무는 절반 정도를 사용했어요. 꼭꼭 눌러 담아 3 컵 정도 분량이예요.

*무를 조금 두껍게 채를 치셔도 돼요. 그러면 절이는 시간은 조금 길어진답니다.

*스리라차 마요는 식물성 마요네즈 3큰술에 스리라차 1큰술을 넣어 섞으면 된답니다.










#김밥만들기 #김밥일상 #단무지만들기 #초간단단무지 #서정아의건강밥상 #vegangimbop

© 2019 SweetPeaPot

  • Black Facebook Icon
  • Black Pinterest Icon
  • Black YouTube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