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과 잡지 보도들 | NEWS PAPER & MAGANIZINE

[인플루언서 프리즘] "채식요리 참 쉽죠?"…대세로 떠오른 비건 유튜버들
 

[더팩트|한예주 기자] 최근 환경적 가치를 최우선시하는 필(必)환경 트렌드가 확산되고 신념과 가치에 따라 물건을 구매하는 윤리 소비가 대세가 되면서 비주류로 취급받던 채식이 주류 음식문화로 자리잡았다.

한국채식연합에 따르면 국내 채식 인구는 2008년 15만 명에서 2018년 150만 명으로 10배 증가했다. 최근 더욱 빠른 증가세로 채식 인구가 늘고 있어 지난해의 경우 국내 인구의 5%에 달하는 250만 명이 채식 인구로 추정되고 있다.

채식 열풍이 불면서 유튜브 속에서도 채식을 콘텐츠로 다루는 채널이 큰 호응을 얻는 중이다. 일명 '비건 유튜버'들은 쉽고 맛있는 채식 요리법을 전하며 '실천하기 어려운 것', '몸에 좋지만 맛없는 것'이라는 채식에 대한 편견을 바꾸고 있다.

미국에 거주하고 있는 건강요리 연구가 서정아 씨의 '서정아의 건강밥상'도 구독자 20만 명을 거느린 인기채널이다. IMR자료에 따르면 채널 운영 1년여 만에 구독자 10만 명을 확보하고 꾸준한 인기를 바탕으로 지난해 12월 20만 명의 고지마저 넘어섰다. 누적 조회 수는 1700만 회가 넘으며, 구독자 수 대비 조회 수가 높은 편이다.

서정아 씨는 해당 채널을 통해 시각적으로 아름다우면서도 영양가 있고 맛있는 채식 요리법을 전수한다. 버터, 설탕, 화학조미료 등을 사용하지 않고 견과, 버섯 등 천연재료에서 나오는 감칠맛을 살린 건강한 요리법을 친절하게 안내해준다. 양배추 샐러드, 프렌치 토스트, 오트밀 죽, 또띠아 랩, 배추말이 전등 한식과 양식을 아우르는 요리 영상들이 구독자 수를 훌쩍 뛰어넘는 조회 수를 올리며 화제가 되고 있다.

 

THE FACT 2022.01.25(화)

이미지 제공: Dwi Sekar D
이미지 제공: Heather Barnes

크레딧 및 레시피, 이미지 재사용에 관해 알려 드려요

달리 명시되지 않은 한 모든 이미지는 제가 직접 찍은 것이거나 저작권법을 침해하지 않은 자료예요. 기사를 포함한 모든 서면 내용은 제가 직접 쓴 거예요. 여러분들께서 이 사이트에서 글, 요리법, 사진을 빌리는 것을 언제든지 환영하지만, 조리법이나 이미지의 출처를 분명히 명시함으로써 믿음을 주시길 바래요. 이 요청을 존중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편견없는 정보임을 알려드려요

본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모든 정보는 정직하게 발견한것이거나, 제 개인적인 의견 그리고 신념 또는 경험에 의한 거예요. 만약 제가 회사나 브랜드와 협력한다면, 저는 항상 그 본질을 여러분들께 공개할 거예요. 제 글을 읽는 여러분들에 대한 충성심은 저에게 가장 중요하고 저는 어떤 상황에서도 정직할 거예요.

저와 함께 일하기 원하실 때에는 연락을 주세요
 

저와 함께 광고를 하고 싶거나 협찬을 통해 공동작업을 원하거나 혹은 SweetPeaPot 서정아의 건강밥상에 대해 크고 작은 잡지나 신문 등에 글을 쓰고 싶다면 연락 주시길 부탁드려요. 연락처 페이지를 통해 편안하게 연락하실 수 있어요.

*위 면책조항에 대한 내용은 'Sadia'가 정리한 내용을 참고해 정리했어요.